계룡산국립공원, 봄철 야생화 개화
계룡산국립공원, 봄철 야생화 개화
  • 이병인 기자
  • 승인 2022.04.10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국립공원공단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경필)는 깃대종인 깽깽이풀을 비롯해 현호색, 남산제비꽃, 생강나무꽃 등 다양한 봄꽃이 탐방로와 자연관찰로 주변에 개화했다고 밝혔다.

계룡산국립공원의 깃대종인 깽깽이풀(Jeffersonia dubia)은 미나리아재비목 매자나무과의 다년생 초본식물로, 복수초, 현호색 등과 같이 짧은 시간동안 꽃이 피었다 지는 춘계단명식물이다.

계룡산에서는 2011년 처음 깽깽이풀이 발견되었고, 이후 자생지의 위협요인 및 개체수 변화 조사, 유전자원 확보 등 다양한 보호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진태 계룡산국립공원 자원보전과장은"계룡산국립공원 내 야생화 자생지와 개체수 보호를 위해 정규 탐방로를 이용하고, 탐방로 주변의 야생화는 눈으로만 만끽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