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화자연휴양림, 새로운 일상맞이 전면 개방
옥화자연휴양림, 새로운 일상맞이 전면 개방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2.04.21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인실 21일부터 예약, 23일부터 이용 가능
옥화자연휴양림.
옥화자연휴양림. /중부매일DB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청주시는 새로운 일상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에 따라 단계적으로 개방됐던 옥화자연휴양림 내 시설 전부를 개방키로 했다.

이에 따라 산림휴양관 20인실과 숲속의 집 25인실이 추가로 개방된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수시 조정으로 캠핑장은 전면 개방하고 산림휴양관과 숲속의 집은 기준인원 10인실까지만 운영했다.

개방 객실(잣나무호, 돌단풍방2호, 3호) 예약은 21일 오전 10시부터 숲나들e를 통해 가능하며 객실 이용은 오는 23일부터다.

옥화자연휴양림에서 진행되는 숲해설과 유아숲 프로그램을 청주시 통합예약 홈페이지(https://www.cheongju.go.kr/ticket/main.do)에서 사전 예약할 경우 숲에서 다양한 체험과 교육의 기회도 함께 얻을 수 있으며 비용은 무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