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민 1천500명 3개월간 '지역서점 책값반환제' 이용
청주시민 1천500명 3개월간 '지역서점 책값반환제' 이용
  • 박은지 기자
  • 승인 2022.05.09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들은 새 책 사고 지역서점 활기 얻어 '일석이조'

[중부매일 박은지 기자]청주시가 서점조합 및 지역서점살리기협의회 등과 기획 추진한 '지역서점 책값반환제'사업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9일 시에 따르면 지역서점 책값반환제는 온라인 서점 확대로 위기를 겪고 있는 지역 동네서점 상권에 활기를 불어넣고자 시행되고 있는 제도다.

시민이 직접 책을 지역서점에서 구매해서 읽은 뒤 21일 이내에 반납하면 책값을 환불받는 제도다.

지난 2월부터 5월 현재까지 3개월간 시민 1천500여명이 참여하고 2천800여권의 도서가 신청되는 등 이용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사업을 통해 시민들이 더 자주 서점에 방문하고 머물며 독서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가 확대됐으며 서점이 동네 문화거점의 중심지로 자리잡게 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게 중론이다.

장우원 도서관평생학습본부장은 "책값반환제 사업의 확대를 통해 지역 서점과 함께 협력하는 선순환 구조가 견고히 자리 잡고 있다"면서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기가 더욱 되살아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도서관 정회원으로 가입된 본인에 한해 월 2권까지 카드로 구입가능하며, 매월 평일 첫날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신청 후 승인이 되면 신청한 서점에서 도서를 구입하면 된다.

신청 가능도서와 규정 등 자세한 사항은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도서관 정책팀(☎ 043-201-4082)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