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철 충남교육감 후보 "IB교육과정 도입·수학여행 지원, 전 학생으로 확대"
김지철 충남교육감 후보 "IB교육과정 도입·수학여행 지원, 전 학생으로 확대"
  • 황진현 기자
  • 승인 2022.05.16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철 충남교육감 후보가 16일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충남형 IB교육과정 도입과 수학여행 지원을 모든 학생으로 확대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황진현

[중부매일 황진현 기자]김지철 충남교육감 후보가 수업의 질을 높이기 위한 충남형 인터내셔널 바칼로레아(IB) 교육과정 도입과 수학여행 지원을 모든 학생으로 확대하겠다는 공약을 냈다.

김 후보는 16일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이같은 공약을 발표했다.

김 후보는 충남형 인터내셔널 바칼로레아(IB)를 도입하고 무학년제 학제 자율형 학교 등을 운영해 '학습자 주도성을 키우는 미래학교'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IB는 인식론 토론수업과 소논문 쓰기 등을 통해 비판적 사고력과 문제해결력을 키우고 또한 비교과 활동을 통해 창의적 체험활동을 강조하는 교육과정토론 수업과 글쓰기 과제, 특히 서술형 평가 등을 통해 논리적 사고력과 문제해결"이라고 말했다.

IB는 스위스에 법적 본부를 둔 비영리 민간재단에서 개발한 교육과정이자 국제공통 대입 시업이다. 교육과정으로 초등과정(PYP), 중등과정(PYB), 고등과정(DP)이 있다.

김 후보는 "미래사회 창의성과 비판적 사고력을 갖춘 창의융합 인재를 키우기 위해서는 수업의 질을 높여야 한다"며 "모든 아이에게 특별한 교육을 제공하겠다는 의지"라고 도입 배경을 설명했다.

창의성과 자율성 함양을 위한 교육과정의 하나인 수학여행 지원을 모든 학생으로 확대하겠다는 공약도 내놨다.

현재 수학여행은 저소득층과 다자녀 가운데 셋째인 학생을 대상으로 지원하고 있다. 지원금은 올해 3월 기준 1인당 초등학교 14만원, 중학교 18만원, 고등학교 24만원이다.

김지철 후보는 "앞으로 균등하게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교육비 걱정 없이 미래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