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안전공사, 수소버스·충전소 부품시험평가센터 착공식
한국가스안전공사, 수소버스·충전소 부품시험평가센터 착공식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2.05.16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버스 등 상용차·충전소 안전성 확보로 수소안전 생태계 지원 나서
음성군 성본산업단지 '수소버스충전소 부품시험평가센터' 조감도 / 한국가스안전공사
음성군 성본산업단지 '수소버스충전소 부품시험평가센터' 조감도 / 한국가스안전공사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임해종)가 17일 충북 음성군 성본산업단지에서 '수소버스·충전소 부품시험평가센터'(이하 시험평가센터·음성군 대소면 성본리 118) 착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황윤길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안전과장, 국토교통부 관계자, 이시종 충북도지사, 임호선 국회의원, 이제승 음성군수 권한대행 및 지역주민 등 약 120여 명이 참석했다.

한국가스안전공사는 수소 중심의 친환경 모빌리티 시대로 나아가기 위해 수소버스 등 상용차 및 수소충전소의 안전을 확보하는 시험평가센터 건립을 추진해왔으며, 지난해 2월 충북도, 음성군과 시험평가센터의 건립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정부가 지난 2021년 11월 발표한 수소경제 이행 기본계획에 따르면 2050년까지 약 11만대의 수소상용차가 보급될 계획이다. 시험평가센터는 지속적으로 확대 보급될 수소버스의 대용량 내압용기와 부품에 대한 성능 평가를 수행하게 돼 수소 모빌리티 시장을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수소충전소 안전인증 품목 3종(수동밸브, 유량밸브, 체크밸브)과 향후 인증대상에 추가되는 품목(과류방지밸브, 자동차단밸브, 호스브레이크어웨이)까지 안전인증이 가능하도록 인프라를 확보해 충전소 부품의 품질을 강화하게 된다.

시험평가센터는 국내 부품 제조사의 시험인증과 기술 지원 등을 통해 수소업계가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다. 앞으로 수소버스와 충전소 보급은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며 현재 전국 수소버스와 화물차는 4월 30일 기준으로 총 162대가 등록돼 있으며, 수소충전소는 164기(5.2 기준)가 운영되고 있다.

총 사업비 약 260억원이 투입되는 시험평가센터는 대지면적 20,000m2(약 6천평), 건축 연면적 2,320m2(약 700평) 규모로, 냉각가스밸브시험장비 등 26종 26점의 시험·인증 설비가 들어설 예정이며 2024년 1월 정식 운영을 목표로 한다.

임해종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은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따라 수소차 보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수소충전소 확충도 계속 이루어질 것"이라며 "시험평가센터는 향후 보급이 확대될 수소충전소와 수소버스 등 상용차 부품에 대한 성능평가시험과 인증을 책임지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