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민간아파트 시세 2%대 상승… 충북 3.8% 올라
4월 민간아파트 시세 2%대 상승… 충북 3.8% 올라
  • 박상철 기자
  • 승인 2022.05.16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3㎡당 평균 1천458만 원, 충북 937만 원
4월 민간 아파트 분양 시세 / HUG
4월 민간 아파트 분양 시세 / HUG

[중부매일 박상철 기자] 지난달 민간 아파트 분양 시세가 약 2% 올랐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에 따르면 전국 민간 아파트 분양가는 8월 기준 3.3㎡당 평균 1천458만 원이다. 전달 조사(1천429만 원)보다 평균 분양가가 2.1% 상승했다.

평균 분양가가 가장 많이 오른 지역은 울산이다. 한 달 새 3.3㎡당 1천589만원에서 1천823만원으로 14.7% 뛰었다. 이어 경남(7.5%)과 충북(3.8%), 대전(3.4%) 순으로 분양가 상승률이 높았다.

3.3㎡당 분양가가 가장 비싼 지역은 서울(3천224만원)이다. 가장 저렴한 전북(943만원)보다 세 배 넘게 비쌌다.

지난달 전국 신규 분양 민간아파트 물량은 총 1만622가구로, 전년 동월(1만7천280가구) 대비 39% 감소했다. 수도권은 2천488가구, 5대 광역시와 세종시는 970가구, 기타지방은 7164가구다.

한편 HUG의 월별 평균 분양 가격은 공표 직전 12개월 동안 분양보증서가 발급된 민간 분양 사업장의 평균 분양 가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