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승차권 전달 서비스 '병역의무복무자'까지 확대
코레일, 승차권 전달 서비스 '병역의무복무자'까지 확대
  • 모석봉 기자
  • 승인 2022.05.17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족·친구 등이 할인 승차권 대신 구매해 문자·카톡으로 전달 가능

〔중부매일 모석봉 기자〕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17일부터 일반 승차권과 마찬가지로 병역의무복무자 할인 승차권도 가족이나 친구가 코레일톡에서 대신 구매해 문자메시지나 '카카오톡'으로 전달하는 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

코레일은 병장 이하 육·해·공군, 해병대, 의무경찰, 의무소방원인 병역의무복무자에 열차 운임의 10%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앞서 코레일은 역 창구에서만 판매하던 병역의무복무자 할인 승차권을 모바일 앱인 '코레일톡'에서 간편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그 결과 코레일톡 예매 비중은 전체의 59%이며, 일평균 이용인원은 개선전 대비 2배 이상 크게 증가했다.

구혁서 코레일 여객마케팅처장은 "병역의무복무자의 철도 이용 실적 증가 추세와 의견을 수렴해 가족 등이 대신 구매해 승차권을 전달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코레일은 지난해부터 철도 회원끼리만 전달이 가능했던 승차권을 문자와 카카오톡으로도 전달할 수 있도록 간소화하고, 별도 회원가입 없이 '네이버'와 카카오톡 등 앱만 있으면 승차권을 구입 할 수 있도록 예매 플랫폼을 확대하고 있다.

나희승 코레일 사장은 "병역의 의무를 다하는 병역의무복무자의 승차권 구매 불편 해소를 위해 신속하게 서비스 개선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이용객의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