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공직기강 특별감찰 나서
청주시, 공직기강 특별감찰 나서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2.05.30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7기 성공적 마무리·민선8기 안정적 출범 뒷받침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청주시는 민선7기의 성공적 마무리 및 민선8기의 안정적 출범을 위해 오는 7월까지 직원 공직기강 특별감찰에 나선다.

이번 감찰은 감사관 직원 전원으로 구성된 5개 감찰반이 시 산하 전 부서를 대상으로 민선8기 출범 전후 업무 공백을 방지하고 복무규정 미준수 등 기강해이 사례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실시된다.

감찰 분야로는 출퇴근, 유연근무제 등 직원 근무기강 실태와 금품·향응수수 및 직무관련자와의 사적인 접촉행위, 여비·각종 수당 부당 수령 여부, 그 밖의 공무원 행동강령 이행실태 등이다.

또 지난 19일부터 시행된 이해방지충돌법과 관련해 공무원이 지켜야 할 제반 사항들을 대면 교육, 홍보 물품(리플릿) 배부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직원들에게 알릴 예정이다.

박봉규 감사관은 "취약 시기 감찰 활동 강화로 직원들이 한 번 더 경각심을 가져 공직기강을 확립하고 민선8기가 안정적으로 출범할 수 있도록 앞으로 예방 차원의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