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비 한 방울도 양보 못해유"
"단비 한 방울도 양보 못해유"
  • 김명년 기자
  • 승인 2022.06.07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가 내린 7일 청주시 청원구 오근장동의 한 옥수수밭에서 농부들이 잡초를 제거하고 있다. 한 농부는
비가 내린 7일 청주시 청원구 오근장동의 한 옥수수밭에서 농부들이 잡초를 제거하고 있다. 한 농부는 "가뭄으로 작년 이맘때에 비해 생장이 현저히 더디다"며 "단비가 내려 좋지만 아직 역부족"이라고 말했다. /김명년
비가 내린 7일 청주시 청원구 오근장동의 한 옥수수밭에서 농부들이 잡초를 제거하고 있다. 한 농부는
비가 내린 7일 청주시 청원구 오근장동의 한 옥수수밭에서 농부들이 잡초를 제거하고 있다. 한 농부는 "가뭄으로 작년 이맘때에 비해 생장이 현저히 더디다"며 "단비가 내려 좋지만 아직 역부족"이라고 말했다. /김명년

[중부매일 김명년 기자] 비가 내린 7일 청주시 청원구 오근장동의 한 옥수수밭에서 농부들이 잡초를 제거하고 있다. 한 농부는 "가뭄으로 작년 이맘때에 비해 생장이 현저히 더디다"며 "단비가 내려 좋지만 아직 역부족"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