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백년가게 5개사, 백년소공인 11개사 선정
충청권 백년가게 5개사, 백년소공인 11개사 선정
  • 박건영 기자
  • 승인 2022.06.09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년가게 로고. /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백년가게 로고. /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중부매일 박건영 기자] 충청권에서 백년가게 5개사와 백년소공인 11개사가 신규로 선정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장수 소상공인 성공모델 확산을 위한 백년가게와 백년소공인을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백년가게'란 한우물경영, 집중경영 등 지속 생존을 위한 경영비법을 통해 고유의 사업을 장기간 계승 발전시키는 소상인과 중소기업이다. '백년소공인'은 장인정신을 가지고 한 분야에서 지속가능 경영을 하고 있는 숙련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우수 소공인을 말한다.

충청권에서 선정된 백년가게 및 소공인을 살펴보면 충북은 백년가게 3개사 ▷배영숙산야초밥상(보은) ▷새강변식당(옥천) ▷신궁전가든(진천), 백년소공인 4개사 ▷목도양조장(괴산) ▷영동대벤처식품㈜(영동) ▷영농조합법인 신풍한지마을(괴산) ▷은성장갑(충주)이다.

충남은 백년소공인 4개사 ▷㈜광풍(공주) ▷장수건강마을(예산) ▷사대기름(천안) ▷풍경향방(공주)이며, 백년가게는 선정된 곳이 없다.

대전은 백년가게 2개사 ▷중국성(대전 동구) ▷대들보 함흥면옥(대전 중구), 백년소공인 3개사 ▷중부인쇄기획(대전 동구) ▷당진기름집(대전 중구) ▷맥산기업(대전 동구)이 선정됐다.이백년가게와 백년소공인은 업력, 경영철학, 제품·서비스, 가업승계, 사회공헌 등 부문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세종은 백년가게와 소공인 모두 선정되지 않았다.

백년가게와 백년소공인으로 선정되면 현판과 성장스토리가 담긴 스토리보드를 지원받고 온라인 판로 및 시설개선 등 성장지원 사업을 신청할 수 있다.

올해부터는 지속가능한 백년가게·백년소공인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선도형(재지정)'을 신설해 지원금액을 상향했다. 스마트오더·디지털사이니지 등 스마트기술 도입과 프랜차이즈화 지원 등 지원내용도 확대했다.

백년가게·백년소공인 신청은 누리집을 통해 상시로 가능하다. 백년가게·백년소공인은 지역의 장수업체인 만큼 국민추천제를 통해 업력 20년 이상 백년가게라면 국민들이 알고 있는 업체를 직접 추천할 수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