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중원문화재단, 일상 속 쉼표 '문화가 있는 날' 2회차 운영
충주중원문화재단, 일상 속 쉼표 '문화가 있는 날' 2회차 운영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2.06.2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재)충주중원문화재단은 2022 문화가 있는 날 '썸, 썸, 스토리' 2회차를 다음달 2일 오후 1시부터 관아골 주차장에서 개최한다.

2022 문화가 있는 날 '썸, 썸, 스토리'는 구도심인 성내·성서동에 가면 Some(무언가)하고 있는 공간 구성을 통해 성내·성서동 청년몰, 지역예술단체, 시민단체 등 지역민과 함께 매 회차별 역사적 시대를 배경으로 한 테마 프로그램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재단에 따르면 이번 문화가 있는 날은 조선식산은행-일제강점기시대를 테마로 미니극 역사 이야기, 총과 칼 대신 글로 맞서 싸우던 시대별 시인들의 시 낭송과 1910년~1940년대의 애환을 담은 트롯 음악, 시대적 아픔을 붓 하나로 표현하는 서예 퍼포먼스 및 참여객들과 함께하는 독도 플래시몹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팽이치기와 엽전투호, 딱지놀이등 전통놀이 체험과 새싹 목걸이, 솟대 만들기, 캐리커쳐, 페이스페인팅, 네일아트 등 체험 부스 프로그램과 충주시 청년몰과 충주청년상인협동조합과 함께하는 소소한 플리마켓과 현장 경품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2022 문화가 있는 날 사업 관련 자세한 문의는 예술지원팀(☎723-1344)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