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도시철도, 탄방역사에 'D. 갤러리' 조성
대전도시철도, 탄방역사에 'D. 갤러리' 조성
  • 모석봉 기자
  • 승인 2022.06.28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방역 4번 출구 대합실에 쉼과 사색의 공간 연출
대전도시철도, 탄방역사에 ‘D. 갤러리’조성/대전시 제공
대전도시철도, 탄방역사에 ‘D. 갤러리’조성/대전시 제공

〔중부매일 모석봉 기자〕대전시가 도시철도 이용 시민들에게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탄방역 지하역사 유휴공간에 D. 갤러리(Daejeon Digital Gallery: 디지털 화랑)를 조성했다.

이번 사업은 2022년도 주민참여예산으로 선정돼 추진됐으며, 도시철도 22개 역사 중 도시철도 유동 인구가 많고 인근에 미술학원, 만화학원 등 예술 관련 학원이 밀집돼 있는 탄방역을 선정해 추진됐다.

디지털 화랑은 디지털화된 미래형 커뮤니케이션 시스템(DID)을 설치해 도시철도 이용 시민뿐만 아니라 인근 생활반경 시민도 쉽게 찾아올 수 있는 지역 밀착형 공간으로 조성됐다.

D. 갤러리에 설치한 시스템은 타 역사 이동·순회 전시가 가능하고 화면 밝기 성능이 우수한 것으로 USB에 이미지(동영상) 저장 후 DID에 연결하여 표출된다.

전시 작품은 이응노미술관, 대전미술협회 등과 협력을 통해 콘텐츠를 제공받을 예정이며, 대전 지역 작가들의 특색있는 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철휘 트램도시광역본부장은 "대규모 공연장은 아니지만 시민이 D. 갤러리를 통해 예술 작품을 감상하고 마음의 여유를 찾을 수 있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대전시립미술관 등 전문 전시공간과 연계한 도시철도의 작은 전시공간을 확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