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배 "文 정권 국책연구원장·공공기관장 자진 사퇴가 순리"
이종배 "文 정권 국책연구원장·공공기관장 자진 사퇴가 순리"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2.07.03 16:0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배 의원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3선 이종배 국회의원(국민의힘·충주)은 2일 "문재인 전 대통령이 임명한 국책연구원장과 공공기관장들이 계속 자리를 지키고 있어, 국정 운영에 차질을 빚고 있다"며 이들의 자진사퇴를 촉구했다.

이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새 정부의 방향에 맞춰 정책을 연구 개발하고 추진하는 기관들은 정권이 바뀌면 새 정부가 제대로 일을 할 수 있도록 길을 터줘야 하는 것이 순리"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새 정부와 전혀 다른 국정 기조를 갖고 있는데, 전 정부에서 임명된 기관장들이 자리를 지키는 것은 나라와 국민에게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몰염치한 알박기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일부 공공기관장 등의 이름을 열거하고 "새 정부와 국정 철학이 다르고 손발이 맞지 않는 이들이 할 수 있는 것은 국정 방해밖에 없다"라며 "자리에 연연하고 새 정부 국정 운영에 혼란을 주기보단, 스스로 자리에서 물러나는 것이 국민 상식에 부합하는 일"이라고 덧붙였다.

이 의원의 이런 발언으로 향후 정부와 여당의 전 정권 인사들에 대한 사퇴 요구가 거세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보수논객 2022-07-03 20:47:43
쇠주성인지 소주성인지 주창해서 나라경제 말아먹은 홍장표 비롯해서 문죄앙 정부 OOO들 전부 사퇴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