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하반기부터 '교육민원 콜서비스' 개시
충북교육청, 하반기부터 '교육민원 콜서비스' 개시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2.07.05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졸업증명서·경력증명서·합격증명서 등 13종 가능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충북도교육청이 2022년 하반기부터 '충북 교육민원 콜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충북 교육민원 콜서비스'는 고령자, 장애인 등 인터넷 사용에 어려움이 있는 민원인을 대상으로 민원인이 교육민원을 직접 집에서 신청하고 받을 수 있는 수요자 중심 서비스이다.

민원인이 유선으로 민원 담당자와 일정을 조율 후 민원담당자가 민원인 집에 직접 방문go 신청서를 받고 처리된 민원서류를 우편으로 민원인에게 발송하는 과정으로 운영된다.

'교육민원 콜서비스' 제공 민원은 신분확인이 필요한 학생 민원(졸업증명서 등 5종), 교직원 민원(경력증명서 등 4종), 검정고시 민원(합격증명서 등 4종) 총 13종 민원이다.

'교육민원 콜서비스'의 대상자는 만 70세 이상 고령자, 장애인 등 민원취약계층으로 청주시 거주자를 대상으로 운영이 될 예정이며, 시범 운영 후 충북 전 지역으로 확대·운영할 계획이다.

충북교육청은 4월에 국민생각함 플랫폼을 활용해 '제증명 민원을 집에서 직접 신청하고 받으세요'라는 제목으로 2주간 국민의 의견을 수렴한 결과, 찬성 인원이 80%를 웃돌아 해당 서비스를 준비하게 됐다.

충북교육청은 기존 운영하던 누리집 사전예약 후 방문해 받았던 민원서류를 민원인이 취약계층인 경우 우편으로도 발송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나연 민원기록팀장은 "교육민원의 경우 민원인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신분을 확인해야 하는 제증명이 많아 방문을 통해 민원 처리를 하는 경우가 많다"며 "교육민원 콜서비스를 제공해 민원인이 교육민원에 대한 접근성이 한층 더 나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