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거판화미술관 기획전 '차갑게 새기고 뜨겁게 삭이다' 개최
생거판화미술관 기획전 '차갑게 새기고 뜨겁게 삭이다' 개최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2.07.06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혜정·김민호·송창만·정희경 작가 작품 40여점 선봬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생거판화미술관이 오는 9월 19일까지 기획전 '차갑게 새기고 뜨겁게 삭이다'를 운영한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작가 4명의 다양한 오목판화 40여점을 선보인다.

오목판화는 오목한 부분의 잉크를 압력을 가해 인쇄하는 기법으로 오목한 요철을 만들기 위해 판각할 때 판재를 송곳 같은 도구로 직접 판재에 새기거나 화학적 부식을 통해 판각한다.

이번 전시에 출품한 권혜정 작가는 에칭과 애쿼틴트 기법으로 현 시대를 살아가는 인간의 감정과 무의식을 판화작품으로 형상화했다.

김민호 작가는 주변의 익숙한 나무를 라인에칭 기법으로 보여주고, 포토에칭 기법으로 재개발 현장을 기록했으며 송창만 작가는 자연을 통해 위안과 치유, 인간이 누리는 모든 삶의 가치를 시각화했다.

마지막으로 정희경 작가는 메조틴트 기법으로 어둠 속에서의 빛, 투영된 투명성을 어두운 공간 끝에 자리 잡은 파란 하늘로 초현실적인 공간을 만들어 표현해냈다.

관람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능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생거판화미술관(043-539-3607~9)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