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지역주도 청년일자리 사업으로 기업상생 탄력
서산시, 지역주도 청년일자리 사업으로 기업상생 탄력
  • 이희득 기자
  • 승인 2022.07.07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량 강화 교육, 기업담당자와 간담회
청년 일자리 창출, 기업의 성장 도모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서산시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을 통해 일자리 창출, 기업 상생에 탄력을 받는다.

시는 7일 아르델웨딩컨벤션에서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참여청년 교육에 나섰다.

사업은 청년에게 일자리를 발굴·제공해 경제활동을 지원하고, 지역사회의 상생과 경제 활성화를 이루는 사업이다.

관내 주소를 둔 청년(만18~39세)을 채용한 중소기업에 인당 월 160만 원의 인건비를 지원해 기업 부담 완화는 물론 청년 취업률 증가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 것이 목적이다.

이외에도 청년에게 교통비 매월 10만 원, 명절휴가비 50만 원 2회, 인센티브 등을 지원한다.

사업에는 현재 총 50개 기업, 82명의 청년이 참여 중으로 이날 100여 명이 자리에 함께했다.

시는 비즈니스 매너 및 직장예절 등의 교육을 진행하고 기업담당자들과 사업 목적과 추구 방향, 건의사항 등을 나누는 간담회도 가졌다.

시는 서산상공회의소와 협업해 지속적인 교육, 간담회 등을 제공해 청년의 역량 강화 및 기업의 가치 제고에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많은 청년에게 지역의 좋은 일자리를 제공하고 기업의 부담을 경감해 상생하는 선순환 구조를 정착시킬 계획이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사업을 통해 기업의 성장과 청년의 지역 정착으로까지 이어져 함께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교두보 역할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