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상반기 매출 1조 돌파…영업이익률 33%
셀트리온 상반기 매출 1조 돌파…영업이익률 33%
  • 박상철 기자
  • 승인 2022.08.05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분기 매출 5천961억원, 영업이익 1천990억원

[중부매일 박상철 기자] 셀트리온이 연결 재무제표 기준 2분기 매출 5천961억원, 영업이익 1천990억원, 영업이익률 33.4%를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38.1%, 영업이익은 21.3% 증가한 수치다. 연결 기준 반기 매출은 사상 최초로 1조원을 넘어섰다.

셀트리온의 램시마, 트룩시마, 허쥬마 등 주력 바이오시밀러 제품은 유럽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및 항암제 시장에서 꾸준히 안정적인 점유율을 유지하고 있다.

의약품 시장조사기관 아이큐비아(IQVIA)와 셀트리온헬스케어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유럽시장에서 램시마 52.3%, 트룩시마 26.5%, 허쥬마 12.6%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다.

아울러 셀트리온은 자회사 셀트리온USA 매각을 통해 사업 포트폴리오를 조정했다. 핵심역량인 연구와 제품개발에 집중하고 계열사 간 시너지 창출을 통해 점진적인 성장을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셀트리온USA 지분 100%를 인수한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셀트리온USA가 보유한 라이선스를 즉시 활용할 수 있게 되면서 미국 시장에서 보다 빨리 의약품을 유통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직판망을 통한 미국 내 점유율 확대 가속화를 노리는 양사가 윈윈(win-win) 할 수 있는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미국 등 글로벌 주요 시장에서 램시마를 주축으로 한 기존 항체 바이오시밀러의 수요가 증가와 케미컬 사업부문의 안정적 성장으로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의 매출 성장을 달성했다"며 "후속 바이오시밀러 파이프라인 개발 및 지속적인 신규 성장동력 발굴을 통해 꾸준한 성장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