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와인아카데미 개강… 전문인력 양성 나선다
영동군, 와인아카데미 개강… 전문인력 양성 나선다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2.08.05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인신규반 41명·와인투어반 23명
영동군은 영동와인아카데미를 개강하고 와인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 / 영동군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국내 유일의 포도·와인산업 특구 영동군은 와인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2022 영동와인아카데미를 개강했다.

군은 지난 4일 저녁 수강생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영동군농업기술센터에서 개강식을 가지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이 영동와인아카데미는 국내 와인산업을 이끌고 있는 영동군만의 특별프로그램으로, 와인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기초 작업이다.

수료생들은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며, 영동와인산업의 발전과 영동와인 이미지 제고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올해는 와인신규반 41명, 와인투어반 23명, 총 2개반 64명이 아카데미에 참여한다.

교육과정은 오는 11월까지 각 과정별로 월 3회 정도, 총 72시간 48강좌의 강의와 실습이 병행될 예정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와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교육 일정이 변경되거나 일부 비대면 교육으로 진행될 수 있다.

와인신규반은 와인기초 상식, 와인서비스 매너 및 테이스팅 기법, 와인양조실습 등 초보자를 위한 교육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와인투어반은 와인양조 실습, 양조장관리, 현장 및 토론 교육으로 진행되며, 와인전문가 양성에 초점을 둘 예정이다.

군은 와인전문가 양성으로 영동와인 산업 발전과 농촌활력화 증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장인홍 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영동와인의 매력과 특징을 하나하나 배워가며, 와인 주산지 영동군에 대해 새롭게 알 수 있도록 내실있게 아카데미를 운영할 계획이다"라며 "수강생들이 영동와인 산업발전과 농촌활력화를 주도할 핵심 인력으로 성장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08년 첫 문을 연 영동 와인아카데미는 지난해까지 총 783명의 수료생을 배출했으며, 이들은 지역의 6차산업 핵심인력으로서 농촌에 새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