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도 임원급여 10% 삭감하기로
농협도 임원급여 10% 삭감하기로
  • 양승갑 기자
  • 승인 2008.10.23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회장 최원병)는 최근 글로벌 금융위기로 급격히 악화되고 있는 경영환경 극복을 위해 임원, 간부직원 및 자회사 임원급 급여 10% 삭감을 포함한 고강도 자구계획을 발표했다.

농협이 발표한 자구계획에는 ▶임원, 간부직원 및 자회사 임원의 급여 10% 삭감 ▶경제사업활성화를 위한 고정투자 이외의 고정투자 전면투자 전면 중지 ▶점포 신설 억제 및 적자점포 폐쇄 ▶농협중앙회 정원 동결 및 조직 경량화를 위한 조직개편 ▶해외출장 전면금지 ▶가공 예산절감 등 경영전반에 걸친 자구노력이 포함되어 있다.

농협은 이 같은 고강도 자구노력을 통해 마련되는 재원으로 농기계임대사업의 차질없는 추진 및 경제사업활성화 등 농업인 실익증진에 총력을 경주하기로 했다. / 양승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