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61.2% “연말이라 괴로워”
직장인 61.2% “연말이라 괴로워”
  • 메디컬투데이
  • 승인 2011.12.21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다지출로 인한 금전적 부담’ 등 연말 스트레스 받아
[메디컬투데이 이슬기 기자] 직장인 61.2%는 연말에 평상시보다 더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으며 10명 중 3명은 연말 스트레스로 인한 질병이 생긴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커리어는 직장인 56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 61.2%가 평상시보다 더 많은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답했다고 21일 밝혔다.

연말 스트레스를 받는 이유는 ‘과다지출로 인한 금전적 부담’과 ‘한 해 동안 성취한 것이 없다는 허무감과 자괴감 때문’이 각각 49.1%, 41.5%로 주를 이뤘다.

이외에도 ▲잦은 모임에 대한 부담감 34.7% ▲새해에 뭔가 이뤄야 한다는 중압감 24.6% ▲상대적 박탈감·외로움 22.4% ▲과도한 업무량 때문 19.9% ▲인사평가에 대한 압박 10.9% ▲연봉협상에 따른 부담감 7.3% 순이었다.

또한 전체 응답자 중 29.4%는 연말스트레스로 인해 질병이 생긴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연말 스트레스로 인해 생긴 질병은 ‘속쓰림 등 소화기 질환’이 58.8%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만성피로 57.6% ▲두통 38.2% ▲우울증 25.5% ▲불면증 24.8% ▲탈모 13.9% 순이었다.

연말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하고 있는 것은 ‘집에서 푹 쉰다’는 응답이 60.5%를 차지했다.

이밖에 ▲친구나 지인과 연말 모임을 갖는다 36.7% ▲여행을 한다 24.7% ▲새해 이루고 싶은 소망이나 계획을 세운다 20.5% ▲특별히 하고 있는 것이 없다 15.7% ▲종교를 통해 마음의 안정을 얻는다 14.2% 등이 있었다.
메디컬투데이 이슬기 기자 (s-report@mdtoday.co.kr)

관련기사
겨울철 전력수급 비상···공공기관부터 '솔선수범'해야
날이 갈수록 증가되는 건설업체 산재···현대건설 1위 ‘불명예’
위협받는 국민건강···올해 가장 큰 환경사건 '후쿠시마 원전사고'
“퇴근 후에도 진료”…서울시, 보건소 야간 클리닉 운영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www.md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뉴스검색제공제외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