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익근무요원 월급기부 '장동철·윤기영씨' 표창
공익근무요원 월급기부 '장동철·윤기영씨' 표창
  • 박광수 기자
  • 승인 2011.12.22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하면서 모은 월급을 사회복지시설 등 복무기관에 기부하여 훈훈한 감동을 안겨 준 공익근무요원들이 22일 병무청으로부터 '모범공익근무요원' 표창을 받았다.

지적 장애인 교육기관인 원주청원학교에서 공익근무요원 복무를 마친 장동철씨(23)와 충북 청주시 상당도서관에서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하고 있는 윤기영(2l)씨가 그 주인공이다.

장동철씨는 공익근무요원 월급(병장기준 10만8천800원)을 모은 100여 만원을 아이들이 따뜻한 물로 씻을 수 있도록 자동온수기를 마련해 달라고 지난 9월 자신이 복무한 원주청원학교에 기부했다.

또 윤기영씨는 다문화가정 아이들이 헌 책을 돌려 읽는 것을 보고, 마음껏 책을 읽을 수 있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2년간 모은 200만 원을 지난 11월 상당도서관에 기부했다. / 박광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