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학원이사회 학내사태 특감
서원학원이사회 학내사태 특감
  • 김영철
  • 승인 2001.05.29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법인 서원학원이사회(이사장 이해동)는 28일 이사회를 열고 최근 의혹이 제기된 일련의 학내사태에 대한 특별감사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이사회는 또 올 연초부터 각종 학내 문제점과 의혹을 제기한 음악학부 이준원교수의 명예훼손 고소방침을 유보해줄 것을 대학본부측에 권고했다.
 이날 이사회는 『이준원교수가 의혹을 제기한 도서관 신축건물및 대학 진입로 공사, 충북여중 철거공사의 문제점에 대해 이사회가 특별감사를 직접 실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결정한뒤 『특히 대학본부측에서 추진하고 있는 이교수에 대한 고소방침은 사태의 확산이 우려된다』며 철회를 요구했다.
 대학본부측은 이같은 이사회의 결정에 대해 29일 이사회의 결정을 일단 수용하겠다고 밝힌뒤 『근거없는 의혹이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고 학원 안정을 위해 고소방침을 결정했지만 사태해결의 기미가 보이지 않을 경우 이사회와의 논의를 거쳐 이교수에 대한 고소방침을 재추진하겠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준원교수는 『이미 검ㆍ경에 수사를 요구했고 이사회에서도 특별감사를 실시하겠다고 결정한 만큼 사법당국이나 이사회 특별감사 결과를 지켜본뒤 대응방안을 강구하겠다』며 『그러나 대학본부와는 결코 타협하지 않고 각종 의혹에 대한 진실을 규명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