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고에 침입 금품 훔쳐 달아난 30대 덜미
창고에 침입 금품 훔쳐 달아난 30대 덜미
  • 박광수 기자
  • 승인 2012.01.17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충주경찰서는 17일 인력 사무소 창고에 침입 현금과 자재를 훔친 혐의(절도)로 최모(32)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해 24일 오전 10시30분께 충주시 문화동의 한 인력 사무소 창문을 열고 안으로 침입해 현금 100만원과 120만원 상당의 구리 전선 200㎏을 손수레에 싣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최씨는 해당 인력사무소에 장기간 동안 관리자가 없다는 사실을 알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박광수 ksthink@jb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