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길 지키는 공무원·시민·경찰
밤길 지키는 공무원·시민·경찰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2.09.27 2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합동 방범순찰 … 범죄 불안감 해소 '성과'

공무원과 경찰·주민 등이 세종시의 밤길을 지켰다.

세종시 민·관·경은 합동으로 지난 25·27일 세종시 범죄 취약지역에서 특별 방범순찰을 실시했다.

이번 순찰은 추석을 앞두고 연이어 발생하는 여성·아동 성폭력 및 학교폭력 등 각종 범죄로부터 지역민의 불안감을 해소키 위해 공무원과 민간인이 나서 경찰과 힘을 합친 것이어서 눈길을 끈다.



지난 25일 오후 8시부터 밤 10시까지 세종시청과 읍·면·동 공무원 120여 명을 비롯, 자율방범대원 20여 명과 경찰관·의경 150여 명 등 총 290여명이 참여했다.

이어 27일 오후 7시부터 밤 9시까지 공무원과 자율방범대·경찰 등 180여 명이 각각 조를 이뤄 심야 방범을 벌였다.

특히 지난 25일 순찰은 충남지방경찰청 정용선 청장과 심은석 세종경찰서장이 조치원 읍내 주요 취약지를 점검하는 등 합동 방범순찰에 동참한 공무원과 민간인의 노고를 치하했다. 홍종윤 / 세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