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대 대선 부재자투표 최종 투표율 92.3%
18대 대선 부재자투표 최종 투표율 92.3%
  • 뉴시스
  • 승인 2012.12.14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14일 18대 대통령선거의 부재자 투표율이 92.3%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13일부터 이틀간 매일 오전 6시부터 오후 4시까지 전국에서 치러진 부재자투표에 총 대상자 97만3525명 중 89만8864여명이 참여했다.

이는 지난 4·11 총선 당시 부재자투표율(90.1%) 보다 2.2%포인트 늘어난 것이지만 17대 대선(93.7%)과 16대 대선(93.8%)에는 조금 못 미쳤다.

하지만 부재자투표 신청자가 과거 선거에 비해 크게 증가하면서 투표자는 16대 대선에 비해 13만여명, 17대 대선보다는 약 21만명 늘었다.

부재자투표 기간에 투표를 하지 못한 경우라도 선거일인 오는 19일 자신의 투표소에 가서 관리관에게 부재자 투표용지와 회송용 봉투를 반납하면 투표를 할 수 있다.

한편 전체 부재자 투표율은 거소투표 대상자 10만6102명과 선상투표 대상자 7060명의 투표함이 각 개표소에 도착하는 선거 당일 오후 6시에 확정된다.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