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불법 조장 부동산중개업소 "떨고있니"
세종시 불법 조장 부동산중개업소 "떨고있니"
  • 뉴시스
  • 승인 2013.05.13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지방국세청, 세종시 부동산중개업소 다운계약서 등 불법조장 세무조사 착수
대전지방국세청(청장 제갈경배)이 일부 부동산중개업소의 다운계약서 작성 등 불법전매를 조장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 대대적인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대전국세청은 최근 세종시 일부 중개업소들이 아파트분양권 거래 시 거짓(허위)계약서(다운계약서, 이중계약서 등)작성, 불법전매 중개 등 불법을 조장, 양도소득세 탈루를 부추겨 선량한 시민들이 양도소득세 비과세·감면 배제 등의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고 판단, 이를 차단하기 위해 지난 9일부터 세종시 지역 부동산 중개업소 10곳에 대해 세무조사에 착수했다고 13일 밝혔다.

대전국세청 조사2국(국장 임동현) 주관으로 공주세무서(서장 최시헌)와 함께 시행하는 이번 세무조사는 불법중개행위 등으로 수취한 고액의 중개료 등을 수입금액 신고 누락한 혐의가 있는 업소, 미등기 전매, 입주권 불법전매, 다운계약서 작성 등 중개사법 위반 혐의가 있는 부동산중개업소가 대상이다.

중개업소의 수입금액 탈루 등에 대한 세금 추징 뿐 만 아니라 탈법거래자 본인·가족명의 자산의 취득자금 출처까지 철저히 조사, 탈세 규모에 따라 조세범칙처리까지 할 방침이다.

중개수수료 수취시 현금영수증 미발급 사실이 확인될 경우에는 세금추징 이외에도 미발급금액의 50%의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다.

아울러 중개업자의 불법중개행위(이중 또는 허위계약서를 작성하거나 이를 부추기는 행위, 중개수수료 과다 수수, 불법적인 분양권 전매 알선 행위 등)는 지자체 등 관계기관에 통보할 예정이다.

이강수 조사2국 조사관리과장은 "대전국세청은 앞으로도 부동산중개업소의 성실한 중개 풍토조성·양도소득세 성실신고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다각적인 방안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