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년시절 동무와 함께한 멋진 가을날로…
유년시절 동무와 함께한 멋진 가을날로…
  • 중부매일
  • 승인 2013.10.20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로거기자단-계수나무]

하늘이 깊었어. 그날!

우린 코스모스 길을 걸으며 깔깔대는 코스모스의 웃음 소리를 들었지. 아니 아이들의 웃음소리 였던 것도 같아.

코스모스와 웃음소리와 우리들이 메뚜기 잡느라 키득거리는 소리와 메뚜기 튀는 소리가 깊은 가을 하늘로 툭툭 튀어놀라 가을 빛에 반짝였어.

유년의 가을로 나는 돌아가고 있었던거야.

그 찬란했던 가을…. 해진 소매로 들어온 바람이 휘휘 돌아 허수아비 모자를 벗기려 하고 코스모스 가는 허리를 자꾸 간지르던…. / http://blog.naver.com/eogyesoo/15017687402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