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개그맨 안마시술소서 잠자다 경찰 조사 받아
유명 개그맨 안마시술소서 잠자다 경찰 조사 받아
  • 뉴시스
  • 승인 2014.01.27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상파 개그 프로그램에 출연해 인기를 얻은 유명 개그맨이 안마시술소에서 잠을 자다 성매매 단속에 나선 경찰에 적발돼 조사를 받은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25일 오전 5시50분께 경기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한 안마시술소 수면실에서 개그맨 이모씨가 잠을 자다가 성매매 단속 중인 경찰에 적발됐다.

경찰은 이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인근 파출소로 임의동행해 조사했으나 성매매 혐의를 입증할 증거가 없다고 보고 곧바로 귀가조치했다.

이씨는 같은날 새벽 근처 유흥업소 행사에 왔다가 일행 1명과 함께 이 안마시술소에 들어갔으며, 경찰은 이씨가 안마시술소에 들어갔다는 첩보를 입수해 단속을 벌였다.

경찰 관계자는 "이씨의 경우 현장에서 범죄 혐의가 드러나지 않아 귀가조치했다"며 "업주에 대해서는 성매매 알선 혐의로 조사를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씨는 모 지상파 개그 프로그램에 데뷔해 이름을 알렸으며 현재 지상파와 케이블을 넘나들며 인기를 누리고 있다.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