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 성폭행 미수 개그맨, SBS '웃찾사' 퇴출
소녀 성폭행 미수 개그맨, SBS '웃찾사' 퇴출
  • 뉴시스
  • 승인 2014.01.29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성년자 강간미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개그맨 G모(29)씨가 SBS TV '웃음을 찾는 사람들'에서 퇴출된다.

제작진은 29일 "G는 2009년 '웃찾사' 공채로 데뷔했지만 다년 간 타 방송사에 주로 출연해왔다. SBS는 G의 조사 및 기소 사실에 대해 인지할 수 없었다"며 "더 이상 프로그램에 출연시키지 않기로 했다"고 알렸다.

G는 2010년 10월 부산 동래구에서 미성년 여성 3명에게 개그맨이라며 접근, 당일 저녁 모텔로 유인해 술을 마셨다. 다음날 아침 여성 한 명의 신체 일부를 만지고, 강제로 성관계를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G는 2011년 MBN 1기 공채 개그맨 시험에도 합격했다.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