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주차장 확보해야 재래시장 활성화
<대전> 주차장 확보해야 재래시장 활성화
  • 한권수 / 대전
  • 승인 2002.03.1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해서는 단기적인 상거래질서 확립과 장기적으로는 주차장 확보가 꼭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대전대 법학연구소(소장 김용세)가 서구청과의 관ㆍ학협력 연구사업의 일환으로 시민과 시장상인 등 7백여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밝혀졌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상인들은 타 유통업체 보다 재래시장이 불리한 점으로 78.5%가 주차장 문제를 꼽았고 시민들 역시 재래시장 이용시 주차장 부족이 가장 큰 불편으로 나타났다.
 단기적으로 보다 시급한 과제는 시장통로를 확장하고 쇼핑카트와 같은 편의시설을 확보하는 한편 가격표시제, 교환 및 반품제 등의 상거래질서 확립이 시급한 과제로 지적됐다.
 또 상대적으로 많은 비용이 소요되는 주차장 확보, 동일 업종별 군집화, 시장통로의 아케이드 조성 등은 장기과제로서 연차적인 목표를 수립하여 추진해야 할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장ㆍ단기적인 시설개선에 필요한 비용에 관해서는 종전처럼 정부 또는 지방자치단체가 전액 보조할 것이 아니라 일부를 상인들이 부담하게 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사업추진의 경제성을 높이고 예산집행의 형평성을 확보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상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는 동시에 지역주민들의 양해와 협조를 얻을 수 있다는 것이다.
 상인들은 이밖에 재래시장을 특화ㆍ전문시장으로 변화가 필요하다는 응답이 74.9%에 달했으며 행정기관에 대해서는 시설현대화를 위한 자금지원을 기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