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3살 남아, 엎드려 자다 숨져…경찰 수사
어린이집 3살 남아, 엎드려 자다 숨져…경찰 수사
  • 뉴시스
  • 승인 2014.02.25 0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지난 19일 오후 3시께 서울 답십리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얼굴을 베개에 묻고 엎드려 잠자던 서모(3)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유족 측은 사고 직후 CC(폐쇄회로)TV를 통해 확인한 결과 서군이 1시간 가량 미동을 보이지 않았음에도 뒤늦게 인공호흡을 시도하고 119에 신고했다며 어린이집 측의 관리소홀을 주장하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최근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부검을 의뢰한 상태다.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