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자활센터, 반찬매장 '산들' 오픈
지역자활센터, 반찬매장 '산들' 오픈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4.06.19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원지역자활센터(센터장 김경호)는 19일 청주시 상당구 율량2지구내 LH1단지 상가에 반찬전문매장 '산들'을 개장했다.

'산들'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저소득 주민들에게 일자리와 기술 습득의 기회를 제공해 자립·자활기반을 지원하는 사업장이다.

청원군은 자활센터에 '산들' 임대 보증금 3천만원(융자)과 자활사업 정착 지원금 2천만원 등 총 5천만원을 지원했다.

산들은 한식 조리 자격증을 보유한 전문가들이 맛과 영양에 초점을 두고 조리한 반찬을 판매한다.

즉석반찬, 밑반찬, 국, 찌개, 젓갈류 등 조미료를 사용하지 않은 건강 반찬으로 구성됐으며, 판매 수익금은 저소득층 자립 기반에 사용된다.

반찬 재료는 흙사랑체험&영농 등 청원지역 자활사업단에서 생산한 농산물을 사용해 일석이조를 성과를 거둔다는 계획이다.

또 저소득 주민을 직원으로 고용해 반찬 조리 기술을 가르치고 자격증 취득을 지원해 독립을 유도할 방침이다.

김경호 센터장은 "반찬사업은 여성이 자립, 자활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 기대가 크다"며 "산들 매장이 성공적인 자활사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까지 않겠다"고 말했다.

청원지역에는 흙사랑체험&영농 등 7개 자활근로사업단과 자활근로사업단에서 독립한 우렁각시 등 9개 사업체가 운영중이다. 한기현 / 청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