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교통량검지기 준공전 설치
<대전> 교통량검지기 준공전 설치
  • 한권수 / 대전
  • 승인 2002.04.28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4차로 이상의 도로공사시 준공이전에 교통량검지기를 설치해 주민불편 및 예산낭비의 관행을 개선하게 된다.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은 현재 설치돼 있는 95개 지점외에 올해 준공되는 4차로 구간 중 청주~오창 등 5개 공사구간을 포함해 45개지점에 교통량검지기를 설치할 계획이다.
 교통량검지기는 도로의 계획ㆍ건설ㆍ유지관리 등 기초자료로 활용키 위해 지난해까지 전국 일반국도 4백2개 지점에 고정식을 설치, 교통량을 측정하고 있으며 앞으로 3백30개 지점에 추가 설치된다.
 대전청은 특히 검지기 설치와 관련해 교통혼잡 및 주민불편, 예산 추가소요 등 부작용을 해소하는 방안으로 앞으로는 도로 개통전에 검지기를 설치키로 했다.
 또한 시행중인 공사와 향후 4차로로 설계 예정구간에 대해 검지기 설치비용을 설계에 반영함으로써 준공전에 검지기를 설치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