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11월 9~10일 '제1회 GMLP 다문화영화제' 개최
한남대, 11월 9~10일 '제1회 GMLP 다문화영화제' 개최
  • 이종순 기자
  • 승인 2015.10.29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종순 기자] 한남대가 다문화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확산키 위해 다문화영화제를 개최한다.

한남대 글로컬다문화지도자양성사업단(GMLP)은 기독교학과 학생회, 교육학과 학생회와 공동으로 11월 9일과 10일 저녁 6시 교내 56주년기념관 서의필홀에서 '제1회 GMLP 다문화영화제'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영화제는 지역주민과 학생들에게 다문화에 대한 인식제고를 위해 전석 무료로 진행한다.

첫날인 11월 9일에는 이철하 감독, 리처드 용재 오닐 주연의 '안녕?! 오케스트라'가 상영되고 이어서 다문화포럼이 열린다. 유명한 비올리스트인 용재 오닐은 6.25전쟁으로 고아가 돼 미국으로 입양된 한국인 어머니와 아일랜드계 조부모 사이에서 자랐다. 이 영화는 가정환경도 성격도 다른 천방지축 24명의 아이들이 용재 오닐과 함께 오케스트라의 꿈을 향해 펼치는 겁 없는 도전을 다룬다.

둘째 날인 10일의 영화는 '러브 인 코리아'이다. 영화 '방가방가'에 출연했던 방글라데시 출신의 마붑 알엄이 주연으로 출연하고, 박제욱 감독이 연출했다. 영화 상영 후 마붑 알엄과 관객과의 대화 시간이 진행될 예정이다. 마붑 알엄은 1998년 외국인 노동자 신분으로 한국에 왔다가 이후 미디어 활동가로 변신해 방송을 제작하고 배우로도 활동하고 있다. '나는 지구인이다'라는 책을 썼다.

한편, 한남대 GMLP는 이번 영화제 개최를 위해 지난 21일 필름포럼·문화선교연구원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필름포럼·문화선교연구원은 1998년 설립된 기관으로, 현재 '작은 영화관 필름포럼'을 운영하며 다문화관련 영화를 상영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남대학교 GMLP사무실(☎042-629-7155)로 문의하면 된다.

이종순/대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