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만 보고 운동 안하면 뇌 노화 빨리 온다
TV만 보고 운동 안하면 뇌 노화 빨리 온다
  • 메디컬투데이
  • 승인 2015.12.04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컬투데이 신현정 기자]
장시간 TV 앞에 앉아 있고 신체활동을 하지 않는 것이 건강에 해로운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잘 알려져 있지만 4일 Veterans Affairs 메디컬센터 연구팀이 '정신의학지'에 밝힌 새로운 연구결과 장시간 TV 앞에 앉아 있고 신체활동을 하지 않는 것이 젊은 성인들에서 인지능에 해로운 영향을 미침이 처음으로 확인됐다.

3247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25년에 걸쳐 진행한 이번 연구결과 TV를 장시간 보는 것이 인지능 저하와 연관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 성인기 초기 와 중기 동안 신체활동을 많이 하지 않고 TV를 많이 보는 것이 향후 중년기 인지능을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 같은 행동들은 언어 처리과정을 느리게 하고 수행능 역시 저하시키는 반면 언어 기억과는 연관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신체활동을 가장 적게 하고 TV를 가장 많이 보는 사람들이 인지능 저하 가능성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꾸준한 신체활동과 TV 보는 시간을 줄이는 것이 뇌 노화 속도를 늦출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신현정 기자 (choice0510@mdtoday.co.kr)

관련기사
새로운 효소차단제 '악성피부암' 치료 효과 높여
비만 치료 신약 '벨로라닙' 두 번째 사망자 발생 임상시험중단
담배세 높이면 영아 사망율 낮아져
'아스피린' 치매 퇴치에도 효과적
낮은 코, 필러로 세련된 이미지로 ‘업그레이드’
BMS 다발성골수종 치료제 FDA 승인
탄력 잃고 처진 피부-잔주름, 팽팽하게 만들기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www.md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뉴스검색제공제외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