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시아에 '청주의 춤사위' 알린다
동아시아에 '청주의 춤사위' 알린다
  • 송창희 기자
  • 승인 2015.12.07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2015 한중일 예술제'에 청주시립무용단 참가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중국 칭다오에서 개최되는 '2015 한중일 예술제'에 청주시립무용단이 참가한다.

해외문화홍보원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이번 '2015 한중일 예술제'는 동아시아문화도시 청주가 주관하는 행사로서 한국(청주), 중국(칭다오), 일본(니가타) 3개국 3개 도시를 대표하는 예술단이 펼치는 공연으로 오는 19일 오후 7시30분에 중국 칭다오 대극원 오페라홀에서 열린다.

이번에 청주시립무용단이 선보이는 '화조풍월'은 부채를 이용한 기교로 한국무용이 가진 고귀함과 절제된 흥을 통해 한국을 상징하는 또 다른 전통으로 자리 잡고 있는 부채춤이다.

청주시립무용단은 지난 10월 외교부의 한일국교정상화 50주년 기념행사로 일본에서 공연한 것을 비롯해 지난 해 포르투갈 '동양의 해'공연 등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그 명성을 쌓아왔다.

청주시 문예운영과 전영철 과장은 "이번 한중일예술제를 통해 세계인들에게 청주시립무용단의 공연을 선보임으로써 문화적 교류의 저변을 넓힘과 동시에 세계적인 단체로서의 위상을 드높이고 더불어 생명문화도시 청주를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 송창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