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통보한 전 여자친구 납치·폭행한 30대 검거
이별통보한 전 여자친구 납치·폭행한 30대 검거
  • 문영호 기자
  • 승인 2016.06.21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경찰서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아산경찰서(서장 신주현) 온양지구대는 21일 헤어지자는 전 여자 친구를 납치해 폭행한 피해자의 전 남자친구 A(33)씨를 현장 검거해 조사 중에 있다.

용의자 A씨는 작년 11월께 피해자 B(여·31)씨로부터 이별통보를 받고 앙심을 품어오던 중 지난 17일 오전 8시 50께 아산시 법곡동 소재 모 아파트 내 주차장에서 퇴근을 하던 B씨를 차량 조수석에 강제로 태워 납치했고, B씨의 차량을 이용해 인적이 드문 곳으로 B씨를 데려가 주먹으로 B씨의 얼굴 및 복부를 수회 때리고 B씨의 목을 조르는 등의 폭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은 피해자 전화기 위치추적을 이용해 이동 경로를 파악하고 112 총력 대응으로 피해자의 거주지로 돌아오는 A씨를 112순찰차 2대로 포위해 현장에서 검거했다.

한편 현장에서 A씨를 검거한 곽민규 순경과 이현수 순경은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경찰관으로서 당연한 일을 하였고 앞으로도 데이트폭력 및 여성을 상대로 한 범죄 근절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문영호 / 아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