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문산 ‘숲속의 열린음악회’ 개최
보문산 ‘숲속의 열린음악회’ 개최
  • 이종순 기자
  • 승인 2016.08.18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보문산 숲속공연장에서

[중부매일 이종순 기자]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보문산 숲속공연장에서 '숲속의 열린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3회째 열리는 '숲속의 열린 음악회'는 대전시와 대전MBC가 공동주최하고 대전시립예술단이 주관하며, 클래식한 오페라 아리아부터 퓨전국악, 영화음악, 가요까지 가족과 함께 원도심에서 즐길수 있는 다양한 무대를 선보이게 된다.

공연은 26일 저녁 8시부터 대전시립교향악단 연주를 시작으로 개최되며, 클래식 전도사인 마에스트로 금난새의 지휘로 로시니'세빌리아의 이발사 서곡'등을 연주하고 소프라노 '조정순', 테너 '민경환', 바이올린 '이혜림', 섹소폰 '김태현'의 협연으로 행복한 클래식의 세계를 만날 수 있다.

27일에는 저녁 7시부터 대전시립연정국악원 국악연주단(지휘 공우영)이 가수 '박기영'과 호흡을 맞춰 국악퓨전음악을 연주하고, '이윤아와 최민혁'의 사랑가와 '김경아'의 태평소, '한충은'의 소금 연주가 이어진다.

마지막날인 28일에도 저녁 7시부터, 멘토오케스트라(지휘 한의삭)와 대중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가수 해바라기, 방주연, 소프라노 임상진 등이 협연해 열정적인 공연이 펼쳐지며 한여름 더위를 잊을 만큼 큰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숲속의 열린 음악회'는 관람객의 편의를 위해 중구청역 1번 출구앞에서 부터 보문산 숲 치유센터까지 순환하는 셔틀버스를 운행할 예정이다.

이종순/대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