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신한은행장에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내정
차기 신한은행장에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내정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7.02.08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서 주주총회에 추천 결의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차기 신한은행장에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이 8일 내정됐다.

신한금융지주는 자회사 경영관리위원회를 열어 조용병 현 신한은행장이 차기 신한금융지주 회장에 내정되면서 공석이 된 차기 신한은행장 후보로 위성호 현 신한카드 사장을 추천했다. 이어 8일 열린 신한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 심의에서 위 사장을 신한은행장으로 주주총회에 추천키로 결의했다.

신한은행 임추위는 "위성호 사장은 성공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차기 은행장으로서 신한은행의 리딩뱅크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했다"고 전했다.

위성호 차기 신한은행장 후보는 은행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임기는 2년이다.

위 은행장 후보는 신한지주 경영관리담당 상무와 부사장, 신한은행 WM그룹 부행장, 신한카드 사장 등을 거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