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산불비상 대국민담화문 발표
산림청 산불비상 대국민담화문 발표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7.03.20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3년 이후 봄철산불 최대발생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신원섭 산림청장은 최근 계속된 건조한 날씨로 전국에서 동시 다발적인 산불로 피해가 확산되자 20일 오전 정부대전청사에서 '산불예방에 관한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했다.

올해 산불 현황(3.19일까지) 224건, 피해면적 118.3ha, 전년 동기(145건, 40.5ha) 대비 건수 1.5배, 면적 2.9배에 달한다.

지역별로 경기 53(24%), 강원 29(13%), 경북 27(12%), 충북 22(10%), 경남 21(9%) 순으로 쓰레기소각 55(25%), 입산자실화 47(21%), 논,밭두렁소각 37(17%), 건축물화재 15(7%) 순이다.

봄철 건조한 날씨로 전국 곳곳에서 산불이 발생되고 있는데 따른 긴급조치이다.

실제로 올 3월 1일부터 3월 19일까지 발생한 산불은 총 147건(피해면적 109.2ha, 9일 발생 강릉 옥계면 산불 피해 75ha)으로 같은 기간 지난해에 비해 213%, 최근 10년 평균(2007∼2016년) 대비 155% 각각 증가했다.

같은 기간 발생건수로는 2003년 이후 최다(역대 최다는 2002년 151건)이다.

3월 기상현황은 20일 현재까지 17일 연속 전국에 건조특보가 내려졌으며 전국 평균 강우량은 5.6㎜로 지난해 강우량(45.2㎜)의 12%에 그치고 있는 등 산불 위험이 높은 상황이다.

신원섭 산림청장은 "산불재난 주관기관인 산림청은 산불 유관기관과 함께 3월 15일부터 4월 20일까지 대형산불 특별대책기간을 운영해 산불예방과 진화에 총력 대응하고 있다"며 "건조한 봄 날씨로 산불 위험이 높은 만큼 농,산촌 소각금지 준수 등 전국민이 산불예방활동에 동참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