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매일
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종합
안철수 전 대표, "개헌은 기본권 강화·지방분권·권력구조 개편으로 이뤄져야"
20일 오전 서울 중구 정동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열린 국민의당 대선후보 제2차 경선 토론회에 앞서 안철수(왼쪽부터), 박주선, 손학규 후보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시스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개헌 방향으로 국민의 기본권 강화와 지방분권, 권력구조 개편을 제시해 주목된다.

안 전 대표는 20일 국민의당 대선후보 경선 TV토론에 참석, 개헌 방향을 묻는 손학규 전 대표 질문에 "가장 중요한 개헌 방향에 대해 3가지로 말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안 전 대표는 그러면서 "국민의 기본권을 향상해야 한다. 지금 보면 국가의 국민 안전에 대한 의무라든지, 국민 복지에 대한 책임이 약하게 돼 있다"며 "지난 1987년에 만들어져서 IT 과학 기술에 따른 IT 인권에 대한 부분도 규정되지 않아 이런 부분도 보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 전 대표는 특히 "지방 분권도 획기적으로 강화돼야 한다"면서 "시대정신은 분권으로, 대통령과 국회뿐 아니라 지방정부와 중앙정부 관계에서도 그것이 반드시 실현돼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안 전 대표는 이와 함께 "제왕적 대통령제 폐해를 줄이기 위한 권력구조 개편이 필요하다"고도 했다.

김성호 기자  ksh3752@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철수#개헌#지방분권#권력구조#중부매일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