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의회, 구속의원 의정활동비 못 받는다
대전 유성구의회, 구속의원 의정활동비 못 받는다
  • 이종순 기자
  • 승인 2017.03.30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활동비 지급제한 조례개정
유성구의회 제220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중부매일 이종순 기자] 대전광역시 유성구의회는 지난 29일 제220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대전광역시 유성구의회의원 의정활동비 등 지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원안 가결했다.

대표 발의한 이금선 의원을 비롯해 11명 의원 전원이 공동발의한 이 조례안은 구금상태에 있어 의정활동을 수행치 못하는 의원에게 의정활동비 지급을 제안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동안 지방의원이 범죄행위로 구속돼도 관행적으로 의정활동비를 지급해온 것에 대해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돼 왔고, 이에 유성구의회에서는 의원들이 앞장서 특권의식을 버리고 조례개정에 나선 것이다.

유성구의회는 “이 조례가 기초의회 의원들의 청렴도와 책임감을 높이고 보다 깨끗하고 투명한 의정활동을 펼치는데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