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새봄을 맞이하는 봄꽃 식재
공주시, 새봄을 맞이하는 봄꽃 식재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7.04.16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연한 봄 즐기러 미르섬으로 오세요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공주시(시장 오시덕)가 새봄을 맞아 금강신관공원을 비롯한 공주시 곳곳에 핀 화려한 봄 꽃들로 관광객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가을부터 각종 봄꽃 종자 파종과 구근 식재 등을 통해 아름다운 봄을 준비했으며, 완연한 봄을 알리는 봄꽃들이 하나 둘 피어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금강신관공원 미르섬에는 튤립이 피어나기 시작해 새봄을 알렸으며, 노란 유채 꽃과 붉은 꽃 양귀비가 피어나게 되면 관광객과 시민에게 꽃 내음 가득한 봄 향기를 가득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더불어 팬지, 데이지, 수련, 프록스, 제라늄, 남천 등 다양한 꽃을 비롯해 관목을 식재한 화단과 화분, 공주시 CI 꽃탑 조성 등 미르섬을 찾는 이들에게 보는 즐거움도 함께 느끼게 할것으로 보인다.

김대환 도시정책과장은 "꽃이 만발하는 미르섬에서 좋은 추억 만드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주를 찾는 관광객과 시민에게 아름다운 꽃을 보고 느끼고 즐길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