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매일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음성 화학공장서 화재…22억원 재산피해
음성 공장서 화재로 인한 헬기 진화 / 뉴시스

[중부매일 최동일 기자] 21일 오전 9시 16분께 음성군 삼성면 대정리에 있는 한 화학제품 공장에서 불이나 건물 6동 태우고 1시간 10여 분만에 진화됐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헬기 1대와 펌프차를 비롯한 소방차 17대, 소방 인력 70여 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이 불로 공장 건물 14개 동 가운데 6동, 4천여 ㎡가 불에 타 22억여 원(경찰 추산)의 피해를 입었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경찰과 소방방국은 공장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중이다.

최동일 기자  choidi@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화학#공장#화재#22억#재산피해#중부매일

최동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