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수산자연휴양림 손님맞이 준비 완료
만수산자연휴양림 손님맞이 준비 완료
  • 김덕환 기자
  • 승인 2017.07.20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충방지 작업, 물놀이장 환경 개선, 숙소앞 차량 1대만 주차 허용

[중부매일 김덕환 기자] 부여군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양태) 만수산자연휴양림은 지난 6월말부터 여름철 성수기 손님맞이 준비에 나섰다.

휴양림 숙소 주변 해충방지 방역작업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가로등 벌레 퇴치기 15기를 새로 구입, 설치하여 해충방제 효과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 시켰다.

특히 이번 여름 성수기부터는 각 숙소별로 1대의 차량만 숙소앞 주차를 허용하고 나머지 차량은 휴양림 입구 주차장에 주차토록 하는 시스템을 가동한다.

이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고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휴양림에서는 공단 차량으로 고객들의 물품을 숙소까지 옮겨주어 쾌적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게 했다. 조용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휴식하기를 원하는 고객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기 위해 올해부터 시행한다.

또한 성수기에 가장 인기가 높은 물놀이장도 청소와 도색 등을 완료하였고, 관리직원 인명구조 심폐소생술 안전교육 이수로 계곡물 수량과 흐름에 맞춰 개장할 준비가 됐다.

김양태 이사장은 만수산자연휴양림을 찾고 이용하는 고객분들이 쾌적한 자연환경 속에서 마음껏 힐링하고 여가를 즐기다 돌아갈 수 있도록 고객이 만족할 때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