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매일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종합
지역문화예술자원 유아문화예술교육 속으로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권역별 기반 유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운영
파견·방문형으로 이원화...체계적인 교육
한국잠사박물관. / 중부매일 DB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원장 주성혜, 이하 교육진흥원)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함께 '2017 유아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을 경기, 광주, 충북, 충남, 전남, 경남 등 전국 문화기반시설과 연계해 추진한다.

최근 누리과정의 도입으로 유치원 및 어린이집의 교육·보육기능이 강화됐으나 공공영역에서의 유아 대상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이 부족해 우리나라 대부분의 부모가 사교육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목마름을 해결하기 위해 문체부와 교육진흥원은 9개의 문화기반시설과 함께 유아특성에 맞는 보편화된 유아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개발된 유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은 ▶'잠비와 함께 떠나는 알록달록 비단길여행'(한국잠사박물관, 충북), ▶'미술과 자연으로 자라는 슬기로운 귀요미'(임립미술관, 충남), ▶VR(가상현실)을 통해 미술관을 감상하고 유아가 작가와 동일한 작업방식으로 작품을 제작한 뒤 전시를 통해 발표해보는 '영은미술관 공간 속으로 풍덩'(영은미술관, 경기), ▶친숙한 생활 속 소재를 주제 삼아 도자 감상, 도자 악기 연주 등 다양한 활동으로 표현해보는 '생각이 자라는 미술관'(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 경남)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외에도 ▶'움직이는 그림자 여행단'(안양문화예술재단, 경기), ▶'꼼질꼼질 발레동물원'(의정부예술의전당, 경기), ▶'상상하는 아시아'(아시아문화원, 광주), ▶'얼쑤~소리랑 놀아보자!'(한국소리문화의전당, 전북), ▶'옛 그림 속 동물 이야기'(순천대박물관, 전남) 프로그램이 운영돼 전국 각지에서 다채로운 유아 대상 문화예술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 진행되는 유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은 파견형과 방문형으로 이원화해 운영된다.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관계자는 "현재 전국 유치원과 어린이집 등 유아교육시설 216개소를 선정해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으며, 하반기에는 지역별 유아교사 대상 연수를 실시해 유아 문화예술교육의 기반을 다질 예정"이라며 "가열된 유아 사교육시장의 자리를 공공영역에서의 문화예술교육이 대신할 수 있도록 지역 내 다양한 유아 문화예술교육 거점과 프로그램을 마련하는데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지효 기자  jhlee@jbnews.com

<저작권자 © 중부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문화예술자원#유아문화예술교육#중부매일

이지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