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의회, 대군민 사과문 발표
진천군의회, 대군민 사과문 발표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7.09.12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현직 군의원, 산단 개발 관련 금품수수 혐의 수사
진천군의회는 12일 전·현직 군의원이 산업단지 개발 과정에서 편의를 제공하고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언론 보도와 관련해 대군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진천군의회는 12일 전·현직 군의원이 산업단지 개발 과정에서 편의를 제공하고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언론 보도와 관련해 대군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안재덕 군의장 등 군의원 6명은 이날 오전 군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전현직 군의원의 금품 수수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는 언론 보도에 대해 경악과 탄식을 금할 수 없다”며 “군의원 모두는 사법기관의 사건 처리에 주목하고 엄숙한 성찰과 자숙하는 태도로 군민 대표자의 소임과 책무를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안 의장은 일부 지역사회단체의 해당 군의원 사퇴 촉구에 대해 “군의원의 금품 수수 혐의는 언론을 통해 보도됐을 뿐 현재 사법기관의 수사가 진행 중이어서 사실 확인이 되지 않았다”며 “수사 결과가 나오면 의회 입장을 다시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