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서구, 추석 명절 대비 물가안정 총력
대전시 서구, 추석 명절 대비 물가안정 총력
  • 이종순 기자
  • 승인 2017.09.20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 달 9일까지 종합상황실 운영...불공정 상거래 행위 집중 점검

[중부매일 이종순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추석을 맞아 장바구니 물가안정 및 상행위 질서 확립을 위해 ‘추석 명절 대비 물가안정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구는 명절 연휴가 끝나는 다음 달 9일까지 물가안정대책 종합상황실을 운영해, 32개 품목(농축수산물, 생필품, 개인서비스요금 등)에 대해 집중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대형마트와 전통시장과 상점가를 대상으로 ▶원산지표시 여부 ▶가격표시제 이행 여부 ▶계량기 위반행위 ▶부정 축산물 유통관리 등을 점검해 건전한 상거래 질서를 확립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