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천·신봉동 도시재생 상생협약 체결
운천·신봉동 도시재생 상생협약 체결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7.10.12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삶의 질 개선·문화관광 활성화 등 노력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청주시도시개발사업단, 운천·신봉동 도시재생추진협의회, 청주고인쇄박물관이 12일 오후 2시 운천신봉동 주민센터 3층 회의실에서 '운천·신봉동 도시재생'을 위한 3자 도시재생뉴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의 청주시도시개발사업단장, 이행임 운천·신봉동 도시재생추진협의회장, 한상태 청주고인쇄박물관장을 비롯한 주민 및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운천·신봉동 도시재생 및 지역활성화, 둥지 내몰림 현상 방지, 고인쇄박물관 활성화를 비롯한 청주지역 전반의 도시재생에 역사·문화 의식을 향상시켜 주민 삶의 질 개선, 역사·문화관광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김의 청주시 도시개발사업단장은 "국가정책으로 진행되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다 말했다.

한상태 청주고인쇄박물관장은 "인쇄와 공예문화의 발생지인 운천신봉동의 지역활성화와 직지의 역사문화 가치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행임 운천·신봉동 도시재생추진협의회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신규 일자리가 창출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지역활성화에 따른 둥지 내몰림 현상 방지를 위해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