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내년 예산확보 '분주'
충북도, 내년 예산확보 '분주'
  • 송휘헌 기자
  • 승인 2017.11.14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사업 발굴 TF팀 구성 운영
사진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송휘헌 기자] 충북도가 내년 예산 확보를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14일 도는 2019년 정부예산 확보대상 신규사업 발굴을 위해 대학교수, 국책연구원, 기업인 등 외부전문가 34명으로 '신규사업 발굴 TF'를 구성하고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신규사업TF는 바이오, 화장품, 태양광 등 6대 신성장동력과 일자리·문화·관광·환경 분야를 중심으로 정부의 국정과제, 국가재정운용계획 등 정부정책과 연계된 신규 사업을 내달 15일까지 집중 발굴할 계획이다.

또 시·군, 대학산학협력단 등 유관기관과 다양한 채널을 마련하고 도민의 제안을 최대한 활용해 신규사업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를 월 1회 정도 개최할 예정"이라며 "발굴된 사업은 정부예산 편성순기에 맞춰 신청할 수 있도록 사전절차를 차질 없이 이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